메뉴바로가기 메인콘텐츠 바로가기 하단 카피라이트 바로가기

연천고등학교

정보광장

보도&언론자료

글읽기

제목
연천고 ‘실시간 수업 등 오프라인 수업 효과’로 수업 결손 최소화
이름
관리자
등록일
2020-04-14

연천고등학교는 지난 9일 고3부터 순차적으로 온라인 개학을 함으로써 다양한 교육활동을 운영하고 있다.

코로나19 감염증으로 인해 교육 당국에서 처음 시행하는 온라인 수업에 대한 학생들의 혼란을 최소화하기 위해 연천고교는 수업에 들어가는 루트를 홈페이지로 단일화 한 것이다.

학생들이 학교 홈페이지에 들어가면 각 학년의 학급별 온라인 학습실로 입장할 수 있고, 교과 수업, 창체 활동, 학급 소통 등에 편리하게 참여할 수 있다.

먼저 교과 수업은 홈페이지에 학급별로 주간 시간표와 학습 주제를 제공하고, 학생들은 일과표에 따라 온라인 학습 교실로 들어가 수업에 참여하며 EBS 온라인 클래스 플랫폼을 기본으로 각 교과 교사들이 교과 성격에 맞게 다양한 콘텐츠를 제공한다.

이는 EBS 강의를 듣고 교사가 제시하는 과제를 제출하는 유형, 교사가 직접 제작한 강의를 듣고 쌍방향 소통하는 유형, 실시간 수업을 통해 오프라인 수업과 같은 효과를 얻을 수 있는 유형 등의 학습 환경을 교사들이 제공해 학생들의 수업 결손을 최소화하고 있다.

창체의 경우 담임 및 담당 교사의 프로그램을 일반 교과 학습과 비슷한 유형으로 운영해 오프라인으로 일과가 운영되?? 효과를 얻는다.

동아리 역시 홈페이지에 각 그 성격을 안내하고 학생들의 진로와 적성에 맞는 동아리를 선택해 직접 가입할 수 있도록 열어주었다. 3학년생들은 자치 시간에 홈페이지에 올라온 각 후보의 공약을 확인하고 온라인 투표로 학급 임원을 선출할 수 있도록 했다.

특히 연천고교 온라인 학습에서 뛰어난 점은 교사와 학생과의 소통이 활발하다는 점이며, 담임 교사와 반 학생들은 매일 아침 밴드나 오픈채팅방 등을 통해 출석을 확인한다. 또한 교과 교사와 학생들은 온라인 학습방의 커뮤니티를 통해 학습에 대한 질의, 응답을 활발하게 진행하고 있고, 과제를 올리고 교사-학생 간, 학생들 간 피드백을 함으로써 소통한다.

최민규 교감은 "학생들이 처음 겪는 온라인 수업 환경에 최대한 어려움이 없도록 하기 위해 홈페이지를 직접 관리하고 있다"며 "온라인 학습 환경 구축에 최선을 다하고 있는 교사들 역시 매일 학생들의 학습 상황을 점검하고 단 한 명의 학생도 소외되지 않도록 지속적이고 적극적으로 소통하겠다"고 했다.

연천=정동신 기자 dsc@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출처 : 기호일보(http://www.kihoilbo.co.kr)
첨부파일
첨부된 파일이 없습니다

QUICK
MENU

TOP